■ ‘친일 반민족행위’ 2기 조사대상 83명 확정 (2007.3.19)

- 대통령 직속기구인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 조선총독부 중추원 간부와 순사, 법조인, 언론인 등이 포함된 친일·반민족 행위 제2기 1차 조사대상자 83명을 확정했다고 밝힘

■ 日 내각, 위안부 강제 동원 부인 (2007.3.16)

- 일본 정부, 일본군 위안부를 강제로 끌고 갔다는 직접적인 역사적 자료는 발견할 수 없었다며 위안부 강제연행 사실 공식적으로 부인
일제의 흔적과 역사왜곡

■ 아베총리, 위안부 결의안 채택되더라도 사죄 안해 (2007.3.5)

아베 日 총리, 참의원 답변에서 일제의 군대위안부 문제에 대해 사죄한 1993년의 '고노 담화'를 계승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하였으나, 美 의회에서 일본군 위안부 관련 결의안이 채택되더라도 사죄하지 않을 것이라고 발언

■ 미 하원, 일본군 위안부 청문회 (2007.2.16)
미국 하원에서 일본군 위안부 청문회 열림
한국과 네덜란드의 위안부 할머니들이 출석해 일본군들의 만행 증언

■ '요코이야기' 작가, 자신의 책 모두 사실 거듭 주장 (2007.2.16)
일제 말기 한국인을 가해자, 일본인을 피해자로 묘사해 역사왜곡 논란에 휩싸인 '요코이야기(So Far From the Bamboo? Grove)' 의 저자인 요코 가와시마 왓킨슨씨, 기자회견을 갖고 자신의 책이 모두 사실이라고 거듭 주장

■ 친일파 재산 독립유공자 지원 (2007.2.15)
국가보훈처, ‘2007년 주요 보훈정책’ 발표에서 친일귀속 재산을 활용한 독립운동 기념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힘
정부, 2006년 12월까지 친일반민족 행위자 41명이 소유하고 있는 토지 270만여평을 국가에 환수할 계획이지만, 토지 소유자들 대다수가 이의신청을 한 것으로 알려짐